인기 절정!!화제만발『고슴도치』를 오

인기 절정!!화제만발『고슴도치』를 오사카에서 교감 체험해 보세요. 강추 포인트도 함께 전해드립니다.

DATE: 체험하다/

이 기사는 약 5 분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낮잠 중인 고슴도치

사랑스러운 모습과 천진난만한 표정의 고슴도치가 지금 젊은이들, 특히 여성들을 중심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귀여운 고슴도치와 교감할 수 있는 장소

오사카 시 요도가와 구에 있는 고슴도치 체험 카페『Hari Du Ange (하리 앙쥬: 가시 천사)』를 소개해 드립니다.

고슴도치라고 하면, 가시가 있어서 무섭거나 아플 거 같다고 생각하실 지 모르겠는데요,

하리 앙쥬에서는 맨손으로 안심하고 교감할 수 있어요.

그 이유는 여기서 ↓ ↓ ↓ ↓

[Time : 28s]

전문 사육사가 고슴도치를 하나 하나 귀여워해 줘서 길들이기도 이미 마친 상태. 사람의 손을 경계하지 않아 직접 만져도 가시를 세우지 않아요.
(※주의※깜짝 놀래키면 경계심을 발휘해서 가시를 세울 때가 있으니, 만질 때는 부드럽게 만져 주세요. )

「고슴도치가 어떤 동물인지 잘 모르겠어요」
「알긴 하는데 만져 본 적은 없어요」라는 반응이 많을 것 같은데요,
안방같은 공간에서 마음 편하게 고슴도치를 만지며 교감할 수 있는 곳, 바로 하리 앙쥬입니다.

실제로 고슴도치를 만져 보면 울룩불룩한 등과는 달리 배쪽은 따뜻하고 몰랑몰랑하답니다.
손에 올려서 교감해 봐야 알 수 있는 감촉이죠.

고슴도치는 아주 섬세하고 스트레스를 받기 쉬운 동물입니다.
『하리 앙쥬』에서는 조금이라도 고슴도치에게 스트레스를 주지 않도록, 고객님과의 교감 체험은 하루에 한 시간 종료 시 그날의 교감은 끝이 납니다. 이후는 다른 고슴도치로 교대해서 되도록 부담이 가지 않게 해요.
때문에, 교감하실 때는 항상 스트레스가 적은 상태로 교감하실 수 있어서
경계심이 누그러드는 상태로 안심하고 손으로 잡으실 수 있어요.
그래도 가시가 무서우신 분은, 익숙하지 않은 고객님을 위해 장갑이 준비되어 있으니 안심하세요~

고슴도치 배 문지르기

페이지: 1 2
사다
탄력 앙

주소
오사카 시 요도가와구 다가와키타2-1−2

전화 번호
06-7878-8877

URL
http://hari.cafe/

소요
한큐 주소 역(十三駅)

영업 시간
월요일~금요일 15:00~22:00  토,일요일・공휴일 13:00~20:00

휴무일
비정기